즐겨찾기장바구니앱다운로드

메타블로그 관리 블로그 목록

[스포츠] 귀공자가 아닌 제 2의 짐 캐리, 주성치를 꿈꾸는 [챔피언]의 권율-보스스토리
admin 작성일 : 2018-09-15 11:20:01 조회수 : 1
허세적인 남성 캐릭터와 젠틀맨을 주로 연기해 '귀공자' 이미지가 강해 보였던 연기자 권율. 보기와는 다르게 유쾌하고 한없이 긍정적인 캐릭터를 추구하고 싶었던 그는 이번 <챔피언>을 통해 새로운 변신을 추구하려 했습니다. -코미디는 처음이지 않은가요? 맞아요. 처음입니다. 헐렁한 캐릭터를 한적은 있었지만 웃음 포인트를 계속 밀고 나가야 하는 영화는 처음이었습니다. -작품에 임했던 소감은? 생각보다 많이 힘들었습니다. 여러 가지 박자들이 맞아야 해서 그걸 참 맞추기가 어려웠어요. 배구에서 강력한 스파이크를 날리는 과정에서 받고 페인트를 해야 하는 과정이 있듯이, 코미디도 그러한 과정을 완성해서 재미와 같은 강력.......